상상동물도




도취도람 도취도감의 첫 번째 기획 《상상동물도》는 전통 상상동물 도상들을 자유롭게 해석하고 그려낸 동시대 작가들의 신작 30여 점을 선보입니다. 모든 출품작은 도취도람 도취도감의 커미션으로 특별히 제작되었습니다.《상상동물도》는 숙련된 솜씨로 때로는 섬세하게 때로는 거침없이 새기고, 긁어내고, 색을 입히며 길조와 수호의 동물들을 그려낸 네 명의 도예가 연호경, 이정용, 이창화, 허상욱의 백자와 분청자, 그리고 그림책 작가 채상우의 드로잉과 신예 도예가 윤정의 조형이 겹겹이 스며든 석기점토 기물을 소개합니다. 예술적이고 개성 넘치는 표현으로 흙 위에서 새로운 생명을 얻은 옛이야기 속 상상동물은 이제, 우리 곁에 머물며 위안을 주는 벗이 되고자 웃음 띤 얼굴로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도취도람 도취도감 《상상동물도》

2020년 9월 12일부터 9월 27일까지

킵인터치서울 (서울 종로구 안국동 북촌로1길 13)


참여작가    연호경, 윤정+채상우, 이정용, 이창화, 허상욱

기획    문유진, 안소연

전시 설계    최성호 

전시 아이덴티티    CFC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공예주간

협력    문화예술전문통번역사무소 長通坊  

 

Imaginary Animals, 

Auspicious Companions


Imaginary Animals, Auspicious Companions, the first edition of Dochwi, presents more than thirty works of six contemporary artists that reinterpret and recreate traditional iconography of imaginary and mythical creatures. The works, which have all been newly commissioned for the project, feature designs of guardian animals embodying auspicious meaning that have been delicately and, at times, boldly engraved, scratched away, and/or painted with exquisite craftsmanship. They include white porcelains and buncheong wares by four ceramists Yon Hokyung, Lee Jeongyong, Lee Changhwa, and Huh Sangwook and multi-layered stonewares realized through collaboration between picturebook artist Chae Sangwoo and emerging ceramic artist Yoon Jung. It is hoped that the presented imaginary animals, which have been given new life on clay through unique artistic expressions, will become special companions that offer pleasure and comfort in everyday life.



Dochwi—Superordinary Collectibles

Imaginary Animals, Auspicious Companions

September 12—27, 2020

Keep in Touch Seoul


Artists  Huh Sangwook, Lee Changhwa, Lee Jeongyong, 

Yon Hokyung, Yoon Jung x Chae Sangwoo


Curated by  Moon Yujin, Ahn Soyean

Scenography & Exhibition Design  Choi Sungho

Exhibition Identity  CFC

Sponsored by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Hosted by  Korea Craft & Design Foundation

Organized by  The Written Hands.

Supported by  Jangtongbang